작은꿀벌이야기

아버지의 사랑의 길 본문

꿀벌과함께/알려주기

아버지의 사랑의 길

작은꿀벌 2017.02.24 00:35

혹시 싸이 - 아버지 라는 곡을 아시나요?

어렸을 때 좋아했던 노래였는데 오랜만에 생각이 나서 듣게되었습니다


아버지 이제야 깨달아요

어찌 그렇게 사셨나요

더이상 쓸쓸해 하지 마요

이제 나와 같이 가요


가사가 가슴에 와닿지 않나요?

어렷을 때 아빠가 새벽같이 일어나서 힘들텐데도 묵묵히 일하러 나가시는 뒷모습에 

괜스레 눈물이 났던 적이 있었습니다.



하나님께서는 이 성령시대 살고 있는 당신의 자녀들을 구원해주시러 

이 땅에 재림하신다고 예언하였지만

깨닫지 못하고 아버지 안상홍님을 영접하지 못하고 믿지 못했습니다.


자녀들에게 생명의 진리를 알려주시기 위해

밤낮 쉼없이 생명책자를 적어주셨습니다.



유월절, 안식일, 머리수건 등

아버지께서 사랑으로 알려주신 이 천국 복음들을

전하는 복음의 길을 걸어가겠습니다.



아니모 하여 복음 전하는데 힘쓰는 자녀들이 되겠습니다.

안상홍님 감사합니다.




10 Comments
댓글쓰기 폼