작은꿀벌이야기

하나님의교회_따뜻한 어머니의 사랑 본문

꿀벌과함께/알려주기

하나님의교회_따뜻한 어머니의 사랑

작은꿀벌 2019. 5. 23. 23:48

다들 양희은_엄마가 딸에게 라는 노래 아시나요?

얼마 전 tv를 보다가 나와서 듣게 되었는데 

자녀를 향한 엄마의 사랑을 느낄 수 있어 감사하고 죄송함을 느꼈는데요.

 

양희은 _ 엄마가 딸에게

난 잠시 눈을 붙인 줄만 알았는데 벌써 늙어 있었고

넌 항상 어린 아이일 줄만 알았는데 벌써 어른이 다 되었고

난 삶에 대해 아직도 잘 모르기에 너에게 해줄 말이 없지만

네가 좀 더 행복해지기를 원하는 마음에 내 가슴속을 뒤져 할 말을 찾지

공부해라 아냐 그건 너무 교과서야

성실해라 나도 그러지 못했잖아

사랑해라 아냐 그건 너무 어려워

너의 삶을 살아라

 

난 한참 세상 살았는 줄만 알았는데 아직 열다섯이고

난 항상 예쁜 딸로 머물고 싶었지만 이미 미운 털이 박혔고

난 삶에 대해 아직도 잘 모르기에 알고픈 일들 정말 많지만

엄만 또 늘 같은 말만 되풀이하며 내 마음의 문을 더 굳게 닫지

 

공부해라 그게 중요한 건 나도 알아

성실해라 나도 애쓰고 있잖아요

사랑해라 더는 상처받고 싶지 않아

나의 삶을 살게 해줘

 

내가 좀 더 좋은 엄마가 되지 못했던 걸 용서해줄 수 있겠니

넌 나보다는 좋은 엄마가 되겠다고 약속해주겠니

 


어머니가 자녀를 사랑하는 마음이 와 닿지 않나요?

어느 누구나 자녀를 생각하는 마음은

어머니라면 동일한 거 같아요.


 

엄마라는 존재는 어떻습니까?
하루의 시작부터 끝나는 시간까지 자녀만을 생각합니다.

자녀가 밥을 먹고 다니는지 걱정하며
힘든 일이 있으면 위로해주고 사랑을 줍니다.

어릴 때뿐 아니라 자녀가 장성한 어른이 되어서도 마찬가지죠.

그런데 이 사랑이 육의 어머니에게 한정된 게 아닙니다.
성경은 우리에게 하늘어머니가 계신다고 알려주고 있습니다.

갈4:26 오직 위에 있는 예루살렘은 자유자니 곧 우리 어머니라

는 하늘을 가리키죠.
하늘에 누가 계십니까? 우리 어머니가 계십니다.



우리에겐 하늘 어머니가 계십니다.
하늘 어머니께서도 당신의 자녀들의 안위만을 걱정하며
하루하루를 보내고 계십니다.


자녀가 아파하고 힘들어할 때 슬퍼하시고
자녀가 기쁜 일이 있을 때 같이 기뻐해 주십니다.

하늘 어머니께서는 이 마지막 시대 연약한 여인의 모습으로 오셔서
한 자녀 한 자녀 보살피며 따뜻하게 품어주십니다.

그리고 마침내 영원한 생명을 허락해주시죠(요일 2:25)

모두들 어머니의 사랑을 가슴 깊이 깨닫고
하늘 어머니께서 주시는 영원한 생명을 얻었으면 좋겠습니다.

 

0 Comments
댓글쓰기 폼